마리아가 예수님에게 젖을 먹이다 젖이 엉겅퀴의 잎에 떨어져 얼룩이 생겼다는 이야기가 전해져 오고 있다.